美國ABC新聞節目稱防彈少年團是世界最佳男團

  • 流覽次數:: 83
  • 分類: 產業區
  • 分享次數:
  • 作者: 音樂地圖
  • 美國ABC新聞節目稱防彈少年團是世界最佳男團

      201810/0808:27
    ◎防彈少年團BTS出演美國ABC電視臺招牌新聞節目《早安美國》,獻唱新歌〈IDOL〉。當天一大早當地粉絲聚集到ABC電視台附近的時代廣場,現場人山人海。他們身穿象徵著BTS的紫色衣服,一邊合唱BTS歌曲〈Magic Shop〉,一邊舉著寫有「#BTSonGMA」的標牌,等候BTS來臨。

    ◎BTS隊長RM就〈IDOL〉MV播放量破億的感想表示「這些成果都得益於BTS粉絲ARMY一如既往地支援我們,我們非常努力地練習,全心全意地創作音樂。」BTS當天還發表不久前在聯合國大會演講的感言,RM表示雖然很緊張,拿著演講稿的手抖了幾千次,但那時刻無疑是人生中的巔峰時刻。BTS於24日在美國紐約聯合國總部出席聯合國兒童基金會Generation unlimited活動發表演講。

    ◎另一方面,BTS出演的美國NBC電視台人氣脫口秀節目《吉米今夜秀》當地時間25日晚播出,BTS演唱新歌〈IDOL〉,贏得現場觀眾熱烈掌聲和歡呼聲。除了《吉米今夜秀》外,BTS今年還出演ABC電視台《迪克克拉克的跨年搖滾夜》、NBC電視台脫口秀《艾倫秀》、CBS電視台脫口秀《詹姆斯柯登深夜秀》和NBC真人秀《美國達人》,成為美國三大電視台人氣節目的座上賓。

    詳細全文:

    그룹 방탄소년단이 미국 ABC 방송 시사 프로그램 '굿모닝 아메리카'(Good Morning America·GMA)에 출연해 뉴욕 일대를 마비시켰다.

    멤버들이 등장하기 전부터 뉴욕 맨해튼 타임스스퀘어 일대에는 방탄소년단을 상징하는 보라색 옷을 입은 팬으로 인산인해를 이뤘다. 이들은 방탄소년단 노래 '매직 숍'(Magic Shop)을 떼창하며 '#BTSonGMA'라고 적힌 손팻말을 흔들었다.

    방탄소년단은 26일(현지시간) 방송된 '굿모닝 아메리카'에 오전 8시30분께 얼굴을 드러내 신곡 '아이돌'(IDOL) 무대를 선보였다.

    진행자 로빈 로버츠와 마이클 스트라한이 방탄소년단을 '세계 최고의 보이밴드'(The biggest Boy band in the world)라고 소개하자 객석 팬들은 우레와 같은 함성을 내질렀다.

    리더 RM(본명 김남준·24)은 먼저 '아이돌'이 억대 조회수를 기록한 소감을 묻는 말에 유창한 영어로 "열심히 연습하고 최선을 다해 음악을 만들었다. 모두 여기 계신 팬들, 아미(ARMY)가 사랑해주신 덕분"이라고 말했다.

    이 노래가 수록된 앨범 '러브 유어셀프 결 앤서'(LOVE YOURSELF 結 ANSWER)에 대해선 "젊은 세대에게 진정한 사랑은 자신에 대한 사랑에서 시작된다는 점을 말하고 싶었다"고 설명했다.

    그러자 진행자들은 "여러분이 세상에 사랑을 퍼뜨리는 것 같다. 긍정적인 메시지는 물론이고 안무, 패션 모두 대단하다"고 추켜세웠다.

    유엔 총회에서 연설한 소감도 밝혔다. 방탄소년단은 지난 24일 미국 뉴욕 유엔본부 신탁통치이사회 회의장에서 진행된 유엔아동기금(UNICEF·유니세프) 청년 어젠다 '제너레이션 언리미티드'(Generation unlimited) 행사에서 젊은 세대를 향해 "자신의 목소리를 내자"는 취지의 발언을 했다.

    RM은 "괜찮게 한 것 같다"고 웃으며 말한 뒤 "연설 내용을 적어둔 종이를 잡은 손이 수천번 떨렸다. 정말 긴장됐다. 그러나 제 인생 최고의 순간이었다"고 털어놨다.

    오는 10월 6일 뉴욕 메츠 홈구장인 4만석 규모 시티필드 공연을 앞둔 데 대해 정국(본명 전정국·21)은 "행복하다"고 말했다.

    방탄소년단은 앞서 지난 25일 밤 미국 NBC 인기 토크쇼 '더 투나잇 쇼 스타링 지미 팰런'(The Tonight Show Starring Jimmy Fallon, 이하 '지미 팰런쇼')에도 출연했다.

    사회자 지미 팰런이 뉴욕 시티필드 공연이 10분 안에 매진됐다고 소개하며 다음 목표를 묻자 슈가(본명 민윤기·25)는 "그래미에 가는 것"(Go to Grammy)이라고 답해 팬들의 환호를 받았다. 지미 팰런이 "그래미!"라고 외치자 RM은 '꿈'이라고 말을 보탰다.

    토크에 앞서 멤버들은 지미 팰런에게 '아이돌'의 핵심 안무를 가르쳐주고 함께 춤을 추며 유쾌한 분위기를 연출했다. 또 함께 게임 '포트나이트'(Fortnite) 캐릭터들의 춤 동작을 따라 추는 댄스 챌린지를 펼치기도 했다.

    마지막으로 방탄소년단이 '아이돌'을 라이브로 선보이자 방청객들은 뜨거운 함성을 보내며 노래를 따라 불렀다. 제작진은 방송에서 보여주지 않은 또 다른 곡 '아임 파인'(I'm Fine)의 라이브 무대를 유튜브 채널에 공개하기도 했다.

    방송 관계자들의 호의적인 태도도 눈길을 끌었다.

    '굿모닝 아메리카' 진행자 로빈 로버츠는 자기 트위터에 "세계 최고의 보이밴드가 '굿모닝 아메리카'를 통해 미국 아침 방송에 데뷔한 것을 영광으로 생각한다. 방탄소년단의 헌신적인 팬 아미는 스튜디오 밖에서 밤새 캠핑을 했다. 정말 특별한 아침이다"라고 썼다.

    지미 팰런은 스튜디오에 등장하는 멤버들과 포옹하고 하이파이브를 하며 무척 친근한 모습을 보였다. 방송 전 자신의 트위터에 방탄소년단과 함께 찍은 현장 사진을 공개하며 "우린 여러분에게 빨리 보여주고 싶은 멋진 댄스 챌린지를 계획했다. 이들은 정말 재능있는 친구들"이라며 팬들의 기대를 높였다.

    NBC 프로듀서인 마이크 디센조도 트위터에 "방탄소년단 팬들이 지구상에서 가장 목소리가 큰 팬들"이라며 "지난 10년간 우리 스튜디오에서 이런 소리를 들어본 적이 없다. 분명히 말하건대 이건 칭찬이다. 그들은 우리 스튜디오를 완전히 뒤흔들었고 지붕을 날려버렸다"고 촬영 분위기를 전했다.

    이로써 방탄소년단은 새해 첫날 미국 신년맞이쇼 '딕 클라크스 뉴이어스 로킹 이브'를 시작으로 5월 '엘렌 드제너러스쇼', 6월 '더 레이트 레이트 쇼 위드 제임스 코든', 9월 '아메리카 갓 탤런트'에 이어 '지미 팰런쇼'와 '굿모닝 아메리카'까지 올해 ABC, CBS, NBC 미국 3개 방송사 인기 프로그램을 모두 섭렵했다.

    Yonhap news

    https://bit.ly/2NcTzp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