防彈少年團5月世巡收入600億元 演唱會票房榜第一

  • 流覽次數:: 34
  • 分類: 產業區
  • 分享次數:
  • 作者: 音樂地圖
  • 防彈少年團5月世巡收入600億元 演唱會票房榜第一

      201907/1008:46

    ◎美國Billboard表示,防彈少年團5月舉行的全球巡迴演唱會收益達5166.6038萬美元,創下今年單月演唱會票房最高紀錄。防彈少年團在洛杉磯、芝加哥、紐澤西、聖保羅4座城市共舉行8場演唱會,售出了38.4498萬張門票,收益達5166.6038萬美元。他們在美國玫瑰盃球場舉行的兩場演唱會收益甚至超過Beyonce、Jay-Z等著名歌手的演唱會收益,再次驗證BTS在全球的影響力。

    ◎防彈少年團的美國玫瑰盃球場演唱會還登頂最佳演唱會票房(Top Box Score)排行榜,在大都會人壽體育場(第2位)、軍人球場(第4位)、安聯公園(第9位)舉行的演唱會均躋身前十名。

    ◎防彈少年團將相繼在日本大阪(7月6-7日)、靜岡(7月13-14日)舉行《LOVE YOURSELF:SPEAK YOURSELF》巡迴演唱會。

    詳細全文:

    그룹 방탄소년단이 지난 5월 세계에서 가장 많은 투어 매출을 올린 것으로 나타났다.

    미국 빌보드는 27일(현지시간) "방탄소년단이 5월 한 달간 5천만 달러를 넘기며 월간 투어 최고 수익을 올렸다"는 기사를 게재하고 방탄소년단이 빌보드 월간 박스스코어 1위를 차지했다고 발표했다.

    박스스코어에 따르면 방탄소년단은 5월 한 달간 미국 로스앤젤레스 로즈볼스타디움, 시카고 솔저필드, 뉴저지 메트라이프 스타디움, 브라질 상파울루 알리안츠 파르크 등 4개 도시에서 8회 공연을 열어 38만4천498장의 티켓을 판매해 총 5천166만6천38달러(약 600억원) 수익을 올렸다. 이는 빌보드가 올해 발표한 월간 투어 수익 중 가장 높은 금액이다.

    빌보드는 "방탄소년단은 최근 개최한 콘서트로 슈퍼스타 중 엘리트 클래스로 도약했다"며 "이렇게 빠르게 미국을 휩쓴 것은 외국어를 하는 아티스트로서 매우 인상적이며 전 세계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투어 아티스트"라고 평가했다.

    이어 "로즈볼 2회 공연 수익은 이전의 비욘세와 제이지, 에미넘과 리아나의 합동 공연, 테일러 스위프트, U2의 기록을 넘어섰다"고 강조했다.

    방탄소년단의 뒤를 이어 2위는 메탈리카(2천864만8천630 달러)가 차지했으며 핑크, 스파이스 걸스, 아리아나 그란데가 뒤를 이었다.

    이밖에도 방탄소년단은 공연장별 매출로 순위를 정하는 5월 톱 박스스코어에서도 1위(로즈볼스타디움), 2위(메트라이프 스타디움), 4위(솔저필드), 9위(알리안츠 파르크)를 차지하며 모든 공연이 '톱 10'에 진입했다.

    또 이날 함께 발표된 빌보드 주간 박스스코어에서도 방탄소년단은 2위(로즈볼스타디움), 4위(메트라이프 스타디움), 5위(스타드 드 프랑스), 6위(웸블리 스타디움), 7위(솔저필드), 9위(알리안츠 파르크)에 이름을 올려 차트 줄 세우기를 했다.

    빌보드 박스스코어는 세계에서 진행된 콘서트와 음악 페스티벌 관련 이벤트에 대한 매출액을 기준으로 순위를 선정하는 차트로 주간, 월간 단위로 발표된다.

    월간 차트는 이전 한 달간 개최된 이벤트가 대상이며, 주간 차트는 지난 3개월간의 이벤트 중에서 수익이 접수된 시점을 토대로 발표된다.

    방탄소년단은 7월 6~7일 일본 오사카 얀마 스타디움 나가이, 7월 13~14일 시즈오카 스타디움 에코파에서 '러브 유어셀프 : 스피크 유어셀프'(LOVE YOURSELF: SPEAK YOURSELF) 투어를 이어간다.

     

    Yonhap news

    https://pse.is/JYMX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