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年Mnet亞洲音樂大獎確定將於12月11日於韓國舉行

  • 流覽次數:: 15
  • 分類: 產業區
  • 分享次數:
  • 作者: 音樂地圖
  • 2021年Mnet亞洲音樂大獎確定將於12月11日於韓國舉行

      202110/0802:35

    ◎ CJ ENM於9月8日表示,2021年亞洲音樂大獎(MAMA)將於12月11日於韓國’CJ ENM Contents Studio’舉行。MAMA前身為1999年的Mnet’影像音樂大賞’,與韓國音樂產業的成長一同持續進化後,在2009年正式全新更名為’MAMA’,並於2010年在澳門舉行,成為K-POP頒獎典禮在海外地區舉行的首例,之後也在2017年創下K-POP頒獎典禮在亞洲三個地區同時舉行的創舉,除此之外,MAMA更在2019年寫下K-POP頒獎典禮首次在競技場表演唱地舉行的紀錄,並透過這些紀錄向全世界展現了K-POP的全新可能。
    ◎ 而MAMA作為全球性的音樂慶典,不僅成為韓國歌手及海外歌手們之間的橋樑,更肩負了K-POP與全世界交流互動的窗口角色,同時也使MAMA成為一到年末便總是能引起全世界關注的盛大音樂頒獎典禮。實際上MAMA也成為了許多K-POP歌手們進軍全球音樂市場的起點,也因此該年度最具有影響力的韓國歌手們每年都會積極爭取在MAMA舞台上表演的機會,自然而然MAMA也就變成了韓國音樂人們最想參加的舞台。
    ◎ 不僅如此,當代最知名的世界級歌手們也參與了MAMA的舞台,其中包括Stevie Wonder、Quincy Jones、Dua Lipa、Snoop Dogg、Wiz Khalifa、will.i.am等擁有超高人氣的海外音樂人們也都曾在MAMA的高科技舞台上帶來精彩表演。藉此MAMA也被認為是能夠看出當時音樂流行趨勢的最佳頒獎典禮。
    ◎ CJ ENM音樂內容本部長金賢秀也表示,雖然受到新冠疫情的影響,音樂產業及社會整體皆呈現停滯的狀態,但MAMA將會藉由在K-POP的起源地韓國舉行帶給音樂產業全新的活力,更希望能透過K-POP帶給疲倦的人們希望及勇氣。
    ◎ 另外,MAMA在接下來的時間裡將會綜合考慮新冠疫情的狀況及政府的防疫方針,優先考量粉絲、藝人及工作人員們的健康及安全後再決定是否舉行線下的活動。

    詳細全文:

    ‘MAMA(Mnet ASIAN MUSIC AWARDS)’가 12월 한국 개최를 확정했다.

    8일, CJ ENM은 ‘2021 MAMA’를 오는 12월 11일 ‘CJ ENM 콘텐츠 스튜디오’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MAMA는 지난 1999년 Mnet ‘영상음악대상’으로 출발해 대한민국 음악 산업의 성장과 함께 꾸준히 진화를 거듭해 오다 지난 2009년 ‘MAMA’로 새롭게 탈바꿈했다. 그리고 ▲2010년 K-POP 시상식 최초로 해외인 마카오에서 개최, ▲2017년 K-POP 시상식 최초 아시아 3개 지역 동시 개최, ▲2019년 K-POP 시상식 최초 돔 공연장 개최 등을 통해 K-POP의 새로운 가능성을 제시해왔다. 또한 MAMA는 글로벌 음악 축제의 장으로 국내외 아티스트들의 가교 역할은 물론 이를 통해 K-POP의 글로벌 소통 창구 몫까지 해내며 연말이면 전세계가 주목하는 최고의 음악 시상식으로 자리 잡았다.

    실제 MAMA는 많은 K-POP 아티스트들의 글로벌 진출 시작이자, 전초 기지 역할을 톡톡히 해왔다. 이에 그 해 가장 영향력 있는 국내 아티스트들이 매년 MAMA 무대를 찾았고, 자연스럽게 MAMA는 국내 뮤지션들에게 참여하고 싶은 선망의 무대로 자리 잡았다.

    당대 최고의 아티스트들도 매년 MAMA를 찾았다. 스티비 원더(Stevie Wonder), 퀸시 존스 (Quincy Jones), 두아 리파 (Dua Lipa), 스눕 독(Snoop Dogg), 위즈 칼리파 (Wiz Khalifa), 윌.아이.엠 (will.i.am) 등의 핫한 해외 뮤지션들이 Mnet의 기술력이 집대성된 무대 위에서 최고의 공연을 선보였던 것. 이를 통해 MAMA는 글로벌 음악 트렌드를 점쳐 볼 수 있는 최고의 음악 시상식으로 인정 받아 왔다.

    매년 창의적인 무대 연출력에 더해진 당대 최고의 국내외 아티스트들의 예상을 뛰어넘는 화려한 퍼포먼스로 음악 트렌드를 이끌어 온 MAMA였던 만큼 올해는 과연 어떤 아티스트들이 어떤 놀랄만한 무대를 선보일 것인지도 벌써부터 기대를 모으고 있다.

    CJ ENM 김현수 음악콘텐츠본부장은 “코로나 팬데믹으로 인해 음악 업계는 물론 사회 전반적으로 침체 분위기에 놓여있다”며, “MAMA가 K-POP의 종주국인 한국에서의 개최로 음악계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는 것은 물론 K-POP을 통해 지친 분들에게 희망과 용기를 줄 수 있는 계기가 됐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한편, MAMA는 남은 기간 동안 코로나 상황과 정부 지침을 종합적으로 고려하고, 팬과 아티스트 및 스태프들의 건강과 안전을 최우선으로 하여 대면 행사 진행 여부를 결정할 예정이다.

     

    https://reurl.cc/Rbdx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