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M與JYP否認旗下藝人捲入勝利鄭俊英事件,將追究散謠者責任

  • 流覽次數:: 207
  • 分類: 產業區
  • 分享次數:
  • 作者: 音樂地圖
  • SM與JYP否認旗下藝人捲入勝利鄭俊英事件,將追究散謠者責任

      201903/1916:39

    ◎SM娛樂、JYP娛樂就網傳旗下歌手捲入勝利「夜店事件」和鄭俊英「偷拍事件」一事表示,相關謠言沒有事實根據,將採取強硬法律措施加以應對。

    ◎SM於12日當天在官網發表聲明稱,網上流傳旗下歌手是勝利聊天群組一員的相關內容沒有任何事實根據,謠言不加核實加以傳播,嚴重損害相關藝人的名譽,公司將採取強硬的法律措施予以應對。

    ◎JYP也就網傳旗下女團TWICE捲入鄭俊英「偷拍事件」和相關照片表示,相關惡意謠言嚴重損害了旗下藝人的形象和名譽,將依法追究散佈謠言者的刑事責任。

    詳細全文:

    '성접대 의혹'이 나온 승리(본명 이승현·29)와 성관계 '몰카' 영상 유포 혐의를 받는 정준영(30) 관련 루머에 거론된 가수들의 소속사가 법적 대응에 나섰다.

    12일 SM은 온라인에서 승리, 정준영과 함께 카카오톡 단체방에서 불법촬영 영상을 공유한 연예인 중 한명으로 엑소 멤버가 지목되자 "전혀 근거없는 루머"라고 반박했다.

    이어 "허위 사실이 무분별하게 확대되면서 아티스트와 당사 명예를 심각하게 훼손하는 상황으로 번지고 있다"며 "불법 행위(작성, 게시, 유포)가 확인된 자들에 대해 선처없이 민형사상 법적 조치를 취할 것"이라고 밝혔다.

    앞서 같은 날 JYP엔터테인먼트도 소속 걸그룹 트와이스와 관련한 악성 루머에 법적으로 강력히 대응하겠다고 예고했다. 이 또한 정준영의 '몰카' 파문과 관련한 악성 루머가 퍼진데 따른 조치다.

    JYP는 "특정 커뮤니티를 중심으로 온라인에 퍼진 자사 아티스트 관련 루머 수위와 내용이 이미지와 명예, 인격을 심각하게 훼손할 수 있다고 판단했다"며 "최초 작성자 및 유포자에 대해 법적으로 가용한 모든 조치를 강구할 것"이라고 알렸다.

    또 "아티스트에 대한 악성 루머의 생산과 유포는 사이버 명예 훼손죄 및 모욕죄 등을 근거로 한 즉각적인 고소 및 고발과 형사처벌이 가능하다"며 "현재 이 사안에 대한 증거 수집과 함께 로펌과 조치 방안을 논의 중"이라고 말했다.

     

    Yonhap news

    https://bit.ly/2TddsAd